• 최종편집 2019-10-13(일)

부천펄벅기념관 9월 5일(목) 중국 전장시(鎭江市)에서 펄벅국제학술대회 공동 순회개최를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9.12 10:47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사본 -DSC_0158신문.jpg
펄벅 여사(펄벅 기념관 내부)

 

부천펄벅기념관(관장 최의열)은 9월 5일(목) 중국 전장시(鎭江市)에서 ‘펄벅국제학술대회 공동 순회개최를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양해각서의 골자는 미국펄벅재단(PSBI), 미국웨스트버지니아 주립대학, 전장펄벅연구회, 부천펄벅기념관이 순차적으로 공동 펄벅국제학술대회를 개최한다는 내용을 담고있으며 펄벅(Pearl S. Buck)을 매개로 국제적인 문화교류가 활발히 이루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사본 -사진+(1)신문.jpg

 

 이 자리에는 진강시부시장 천커커(阵可可), 미국펄벅재단(PSBI) 총재 자넷민처(Janet Mintzer), 부천시문화경제국 조효준 국장이 개막식 내빈으로 참석해, 문화교류 협력 확대와 점진적인 발전을 희망한다는 메시지를 전달했다.

 양해각서 체결 후에는 전장대학교에서 펄벅국제학술대회가 진행됐다. 이번 학술 대회에 한국, 미국, 중국을 비롯해 독일, 대만, 베트남 등 세계 각 곳에서 펄벅 연구발표를 위해 62명의 학자들이 참석했다. 우리나라는 오랫동안 펄벅을 연구해온 최종고 교수(서울대 법학과 명예교수, 한국펄벅연구회 회장)와 송도영 교수(한양대 문화인류학박사)가 연구논문을 발표했다.

 

사본 -사진(4)신문.jpg
최종고 교수

  

 최의열 부천펄벅기념관장은 “향후 학술적인 신뢰를 바탕으로 한국, 미국, 중국이 펄벅을 통한 국제교류 및 심층 연구가 활발하게 이어질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부천시와 전장시는 2017년 9월 ‘펄벅문학공원’ 개원식의 초청을 계기로 지난해 4월에는 부천펄벅기념관과 전장펄벅연구회 간 교류협약을 체결했다. 올해 초인 2월 26일에는 펄벅문화교류를 위한 협약식을 체결하는 등 다방면의 국제 펄벅 사업을 활발히 진행 중이다.

 

사본 -사진+(3)신문.jpg
최의열 사무국장(왼쪽)

 

 

 


  

 

태그

전체댓글 0

  • 58906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부천펄벅기념관 9월 5일(목) 중국 전장시(鎭江市)에서 펄벅국제학술대회 공동 순회개최를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