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4-06(월)

부천시 공무원 및 공공노조 3명의 더불어민주당 부천시의원 징계 요청

최근 더불어민주당이 막말 기초의원 징계심의와 맞물려 관심고조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11.15 00:49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14일 부천지역공공부문노동조합연합, 전국공무원노동조합경기지역본부 부천시지부는 기자회견을 갖고 더불어민주당 소속의 부천시의회 의 3명의 의원을 각종 갑질 행위, 이권개입, 사적 감정에 의한 자료 요구등의 이유로 더불어민주당 경기도당에 징계를 요청한다고 밝혔다.

 

유복동 전국공무원노동조합경기지역본부 부천시지부장은 8월에 시행된 부천시의회의 부천시 집행부에 대한 행정감사시 시의원에 대한 모니터링의 결과를  지난 9월20일에 발표한바있으며 계속해서 11월13일까지 부천시의원의 갑질 부적절 사례를 접수한바 있어, 이를 토대로 징계를 추진하게 되었다고 설명하였다.

IMG_5728.JPG
징계요청 경과를 설명하는 유복동 부천시지부장

 

이날의 기자회견에 앞서 유복동 지부장을 비롯한 노조간부 및 대의원들은 지난2일 더불어민주당 경기도당 위원장인 김경협 의원(원미갑)을 찾아 갑질의원에 대한 개선을 요청한바 있다.

 

그러나 노조의 이와같은 발표에 대하여 해당 의원들은 불편함에도 불구하고 불필요한 논쟁을 지양하고자 오랫동안 변명하지 않았다고 밝히면서 "시의원이 민원성 진정을 해결하는 과정에서 동의하기 어려운 시의 업무 또는 지체에 대하여 효율적인 업무진행을 위해 강하게 요청하는것을 갑질이라고 생각하지는 않는다"고 설명하였다.
그러나 이 징계청구가 실제로 접수되고 절차가 진행되는 경우 이에 대하여 강력히 대응하겠다는 의원도 있다.

 

유복동 지부장은 "일부 의원들이 여전히 공공부문에 종사하는 공직자 및 출자출연기관의 임직원에 대한 갑질이 여전히 자행하고 있다"고 개탄하며 이에대하여 경종을 울리고자 공개적으로 의견을 물어 이들 3인의 의원에 대한 징계를 요청하는 것이라고 설명하였다.

크기변환_IMG_5725.JPG
성명서를 낭독하는 최중국 부천지역공공부문노동조합연합 의장

 

최중국 부천지역공공부문노동조합연합 의장은 "노동이 존중받는 노동존중 도시인 부천에서 부천시의원과 부천시 공직자 및 출자출연기관의 임직원과의 관계가 협력과 조화가 함께 할 것"을 희망하였다.

 

부천공무원노조는 예고한대로 14일 오후 더불어민주당 경기도당을 찾아 징계청원서의 접수를 시도하였으나 당원이 아니라는 이유로 접수하지 못하고 추후에 공무원이 아닌 조합원을 대표로 하여 재차 징계청원을 할 것으로 알려졌다.

태그

전체댓글 0

  • 36791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부천시 공무원 및 공공노조 3명의 더불어민주당 부천시의원 징계 요청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