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4-06(월)

새보수당 "'세습공천' 금지

문희상 국회의장의 지역구세습 노력에 일침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12.17 12:56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새로운보수당 하태경 창당준비위원장은 "새보수당은 국회의원 지역구 세습 공천을 금지하겠다"고 밝혔다.

 

16일 하 위원장은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문희상 국회의장의 아들을 두고 말이 많다. 지역구 세습 공천은 불공정 그 자체"라며 이같이 말했다.

하 위원장은 "문 의장 측은 누구나 출마할 수 있는 만큼 경선을 하겠다고 답하는 것으로 알고 있지만, 아버지의 후광, 조직, 정보 등이 다른 청년과 비교해 압도적으로 우위에 있을 수밖에 없다. 그런 현실을 용납해선 안 된다"고 강하게 비판했다.

 

이어 "이것을 입법으로 할지도 논의했지만, 위헌 소지가 있기 때문에 일단 새보수당 내에서는 세습공천을 절대로 하지 않는 것으로 결론 내렸다"고 전했다.

 

하 위원장은 또 "국회의원 출마 자격이 만 25세 이상으로 제한된 것은 맞지 않는다"며 "만 20세부터 출마할 수 있게 공직선거법 개정안을 발의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연동형 비례대표제 선거법에 대해 "국민을 졸(卒)로 아는 '민졸당'과 자기들 밥그릇밖에 없는 '불의당'이 정치 야합해 만든 선거법"이라며 더불어민주당과 정의당의 법안 철회를 요구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6994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새보수당 "'세습공천' 금지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