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9-24(목)

권정선 의원, 꿈의학교에 지원 필요성 역설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9.02 11:57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경기도의회 교육행정위원회 권정선 부위원장(더민주, 부천5)은 지난 27일 경기도교육청 마을교육공동체정책과 꿈의학교팀 관계자 및 꿈의학교 운영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2020 경기꿈의학교 발전 방안을 모색하였다.

 

권정선-꿈의학교.jpg

권정선 부위원장은 관계공무원들과의 회합에서 경기꿈의학교 발전 방향을 위하여 ▲ 경기꿈의학교 정책사업의 지속성을 들었으며 그에 따른 세부사항으로 ▲검증된 꿈의 학교 마을교육 컨텐츠를 안정적으로 공급할 수 있는 판로 개척▲ 교육사회적 협동조합으로의 전환을 통한 지원정책 필요▲ 공모사업으로 시행되는 꿈의학교 선정과 평가시스템의 개선  등 현안과 예산확보 및 조례개정 등을 심도 있게 논의했다.

 

이날 꿈의학교 한 운영자는“지속가능한 서비스를 유지하기 위해선 지원체계가 필요하다. 여러 예산정책 사업들 중에서 꿈의학교에도 관심을 가져달라”고 관심과 지원을 요청했다.

 

권정선 부위원장은“경기도교육청과 꿈의학교 현장의 의견을 서로 지역에서 공유하고 소통하여 코로나19 시대에 맞게 사업추진과 발전방향 모색을 위하여 함께 노력하여 시행해야 한다. 또한 사업의 지속성과 안정성을 위해서는 예측 가능한 사업이어야 한다”고 말했다.

 

권정선 부위원장은 “모든 꿈의학교가 아이들이 주도적으로 만들어가는 그런 꿈의학교로 전환되기를 바라고, 지속가능하고 활성화 될 수 있도록 도의회차원에서도 지원방안을 위해 관심을 갖고 노력하겠다 ”고 밝혔다.

 

한편, 경기도교육청은 경기지역 학생과 학교 밖 청소년을 대상으로 학생 스스로 꿈을 향해 기획하고 도전을 통해 자아탐색 및 꿈을 실현하는 경기꿈의학교를 2020년 현재 29,870명의 학생수와 1,919학교가 참여하여 운영 중에 있다.

태그

전체댓글 0

  • 47801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권정선 의원, 꿈의학교에 지원 필요성 역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