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10-21(목)

부천시, 210억 원 규모 소상공인 특례보증 지원사업 추진

업체당 지원 한도 3천만 원에서 5천만 원 상향 조정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1.05.29 22:55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부천시는 경기신용보증재단, 하나은행과 함께 올해 210억 원 규모의 소상공인 특례보증 지원사업을 추진한다.

 

특례보증은 담보가 부족해 은행에서 융자를 받지 못하거나 자금 사정이 열악한 소상공인이 금융기관으로부터 저금리로 대출을 받을 수 있도록 보증하는 제도다.

 

사본 -1.+부천시청+전경.jpg

 

부천시는 코로나19로 더욱 어려워진 소상공인의 경영안정을 위해 시예산 7억 원을 추가 편성했다. 또한 하나은행과의 매칭협약을 통해 2020년 140억 원을 지원했던 보증규모를 210억 원으로 확대하였으며, 업체당 지원 한도를 기존 3,000만 원에서 5,000만 원으로 상향 조정하였다.

 

지원대상은 부천시에 사업자 등록 후 2개월 이상 영업 중인 소상공인으로, 업체당 최고 5천만 원까지 신용보증을 받을 수 있다.

 

특례보증 지원을 받고자 하는 지역 소상공인은 경기신용보증재단 부천지점에 방문하여 신청할 수 있고, 문의 사항은 경기신용보증재단 고객센터(☎1577-5900)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장덕천 부천시장은“전년보다 시예산 7억 원을 추가 편성하여 총 210억 원 규모로 지원하는 특례보증 지원사업이 코로나19로 더욱 어려워진 소상공인들에게 다시 일어설 수 있는 버팀목 역할을 하길 바란다”고 전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3979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부천시, 210억 원 규모 소상공인 특례보증 지원사업 추진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