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5-16(월)

경기도 ‘억새 만끽’ 가을 여행지

의정부 도봉산 둘레길부터 포천 명성산까지 가을명소 소개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1.10.21 20:41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어느덧 선선한 가을이 성큼 다가왔다. 비록 코로나19로 인해 마스크를 벗지는 못하고 있지만 최근 몇 년간 가장 좋은 가을 날씨를 만날 수 있는 요즘. 어디론가 떠나고 싶어도 가지 못하는 사람들을 위해 랜선으로나마 느낄 수 있도록 가을맞이 여행지를 소개해본다.

■ 의정부 도봉산 둘레길&간송옛집

도봉산은 가을을 만끽할 수 있는 산이지만 상대적으로 힘들지 않은 둘레길이 자리하고 있어 많은 사랑을 받는 곳이기도 하다. 총 8개의 둘레길을 품고 있는 도봉산은 산을 타고 넘지 않아 산책으로도 안성맞춤인 곳이다.

그중 19구간 방학동 길은 ‘무수골’이란 곳에서 출발하는데, 이곳의 이름은 아들 영해군을 잃은 세종이 근처 약수터에서 물을 마시고 근심을 잊을만한 명당이라하여 붙게 됐다. 특히 이 구간은 전체가 숲길로 이뤄져있어 힐링하기 좋은 곳으로도 알려져 있다.

구간을 걷다보면 단풍을 한껏 머금은 나무들과 방학동 길에서 유명한 쌍둥이 전망대가 나오는데 이곳에선 수락산을 비롯해 의정부시, 도봉구를 한 눈에 살펴볼 수 있다.

또한 중간에는 우리 문화재를 지키기 위해 평생을 바친 간송 전형필이 생전에 머물렀던 집 ‘간송옛집’이 자리하고 있다. 간송이 훈민정음 해례본을 비롯해 수많은 국보급 문화재를 수호하기 위해 애썼던 일화는 매우 유명하다. 100여 년의 세월을 품은 전통한옥 간송 옛집은 문화재를 사랑한 간송의 정신처럼 단정하고 고풍스러움으로 사람들을 맞이하고 있다.

가을의 정취와 고즈넉한 한옥을 한 번에 즐길 수 있는 곳이라면 단연 이곳을 추천한다.

주소 : 서울 도봉구 방학동 산29-1 (19구간 방학동길)
서울특별시 도봉구 시루봉로 149-18 (방학동, 전형필 가옥(간송옛집))

■ 여주 파사성&파사성길(여강길 8코스)

2021 10월2021101504082275318049.jpg
여주 파사성과 둘레길은 가을 풍경을 물씬 느낄 수 있는 자연환경과 성곽이 자리하고 있는 가을 명소다. ⓒ 여주시청 출처

 

여주시에는 파사성이라는 유명한 성곽이 있다. 파사성은 여주시 대신면과 양평군 개군면 경계의 파사산(230m)에 자리한 곳으로 건축 방식 등을 유추해봤을 때 대략 신라시대에 건축된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 현재 파사성은 남문 터부터 동문 터까지의 길만 일부 복원되어 남아있다.

또한 파사성은 성곽 위를 걸을 수 있도록 개방하고 있는데 이 길은 파사산 정상까지 이어진다. 이곳을 걷다보면 성곽 돌 사이에서 자라는 소나무 한 쌍을 만날 수 있고, 정상에 올라서면 이포보, 이포 대교, 당남리 섬, 남한강대교까지 볼 수 있다.

이곳에도 유명한 둘레길이 있다. 바로 여강길 8코스 파사성길이다. 당남리 섬 입구를 시작으로 파사성보도현수교와 파사성, 수호사와 느네 마을로 이어지는 총 길이 5.4㎞의 순환 코스다.

반짝이는 남한강변 풍경을 지나, 짧은 등산을 즐기고, 성곽길을 걸으며 남한강 일대를 굽어보고, 수호사가 있는 느네 마을에서 산촌 풍경 속을 선선히 지날 수 있다. 조용한 가을 풍경을 즐기기에 안성맞춤인 곳이다.

주소 : 경기도 여주시 대신면 파사성 1길 13

■ 고양 대덕생태공원

2021 10월20211015040822767261648.jpg

고양대덕생태공원에는 갈대 숲을 비롯해 다양한 자연 생태계를 만나볼 수 있는 장소다.  ⓒ 고양시청 출처


고양대덕생태공원 앞을 흐르는 한강은 바닷물과 강물이 만나는 구역으로 바닷물인 염수와 민물인 담수가 공존하는 기수역이다

여기서 기수는 낮은 염분의 민물(담수)과 높은 염분의 바닷물(염수)이 섞여 중간 정도의 염분을 가지는 물을 뜻하는데 이러한 구역을 기수역이라 한다.

고양대덕생태공원은 고양시와 서울 마포구 난지공원의 경계지점부터 고양시 지방 하천인 창릉천과 한강의 합류 지점까지 이어진 강변 공원으로 길이는 약 3.8km다. 약 10년간 고양난지생태공원으로 불리다가 2017년 고양대덕생태공원으로 명칭이 변경됐다.

고양시는 공원 명칭을 변경하면서 이용객의 편의성을 높이기 위한 시설물 정비 작업도 착수했다. 자전거도로, 쉼터, 습지와 갈대숲 산책로 등 곳곳의 낡은 곳들이 보수되어 한결 편하게 공원을 둘러볼 수 있다. 그중에서도 기수역 상부 지역으로 물때에 따라 드러나는 갯벌과 하루 두 번 강물이 거꾸로 흐르는 모습을 볼 수 있다.

고양대덕생태공원에는 탐방로가 두 가지 코스로 나뉘어져있는데, 두 곳 모두에서 갈대군락지를 만나볼 수 있다. A코스는 왕복 5㎞의 길로 1시간 30분 정도 소요되며, 용치 탐조대와 용치 다리, 갈대군락지 등이 포인트다. B포인트는 왕복 2㎞의 길이로 비교적 짧은 코스다. 하지만 이 구간에서는 다양한 생태 포인트와 갈대군락을 한 번에 살펴볼 수 있는 알짜배기 코스기도 하다.

주소 : 경기 고양시 덕양구 현천동 770

■ 화성 비봉습지공원

2021 10월20211015040822781248600.jpg
화성 비봉습지는 울창한 갈대숲과 습지가 어우러져 있는 공원이다. ⓒ 화성시청 출처

 

비봉습지공원은 울창한 갈대숲과 습지가 어우러져 있는 공원이다. 시화호로 유입되기 전 갈대와 부들 같은 식물들을 식재하여 자연을 정화하는 국내 최대의 인공습지가 있는 곳이기도 하다.


이곳은 1996년 시화호 수질개선 대책의 일환으로 시작된 시화호 인공습지 조성 사업으로 꾸며진 곳으로 시화호 상류하천인 반월천, 동화천, 삼화천 유역에서 발생하는 생활오수, 농업 및 축산폐수와 같은 비점오염원을 감소시키기 위함이 목적이었다

1997년부터 2002년 5월까지 약 300억 원의 예산이 투입되어 총 규모 1,037,500㎡에 이르며 그중 습지 면적은 750.623㎡다. 이후 비봉습지 관리권 이관 및 합동점검을 실시한 결과 2015년 화성 비봉습지공원이란 이름으로 개장하게 됐다.

현재는 생태 체험학습장 및 여가 활동의 공간으로서의 기능을 가지고 있다. 공원 내 관람코스는 총 3가지로 나뉘어져 있으며 각 길마다 저마다의 포토 스팟과 관람 포인트를 가지고 있다.

공통적으로 갈대숲이 펼쳐져 있는 모습을 볼 수 있는 것도 이곳만의 장점이다. 이외에도 다양한 식물과 동물 특히 조류들을 만나볼 수 있는 곳이며 도심 속에서 자연 그대로를 느낄 수 있다.

주소 : 경기 화성시 새솔동

■ 안산 갈대습지공원

2021 10월20211015040822797226208.jpg
안산 갈대습지공원은 비봉습지공원과 붙어있는 습지공원으로 자연 생태계를 관찰하고 갈대 숲을 즐기기 좋은 명소다. ⓒ 안산시청 출처

 

갈대습지공원은 비봉습지공원과 마찬가지로 국내 최대의 습지공원으로 과거 ‘시화호 습지공원’으로 불리기도 했다. 그러다 2014년 4월 관할 주체가 한국수자원공사에서 안산시와 화성시로 나뉘어 넘어가면서, 안산시 쪽과 화성시 쪽을 각각 안산 갈대습지공원과 화성 비봉습지공원으로 구분하여 부르게 됐다.

자연과 접하기 어려운 도시민이 자연속에서의 휴식은 물론 생태계를 이루는 생물들이 어떻게 서식하는지를 관찰하고 학습할 수 있도록 조성된 생태공원이기도 하다.

현재 습지 내에는 식물 290여 종과 철새 약 150종 15만 마리가 서식하고 있는 곳이기도 하다. 이곳 또한 비봉습지공원과 같이 3코스로 구분되어 있는데 어느 코스든 갈대밭을 만나볼 수 있다.

이외에도 생태연못과 자연향 온실, 자연 에너지체험장 등 생태계를 직접 관찰하고 체험해볼 수 있는 공간들도 마련돼 있다.

주소 : 경기 안산시 상록구 갈대습지로 76

■ 포천 명성산



포천 명성산은 우리나라 5대 억새 군락지로 뽑힐 만큼 억새가 유명한 장소다.

포천 명성산은 우리나라 5대 억새 군락지로 뽑힐 만큼 억새가 유명한 장소다.

 

억새하면 빼놓을 수 없는 곳은 바로 명성산이다. 우리나라 5대 억새 군락지 중 한 곳으로 손꼽히는 이곳은 매년 가을에 명성산 억새 축제가 열릴 만큼 유명하다.

명성산 억새는 과거 1950년대까지 정상에서 살던 화전민들이 농사를 위해 불을 지르고 일구는 행위를 반복하다보니 그 토지 위에 강한 생명력을 지닌 억새풀이 자라 지금에 이르게 됐다고 한다.

정상에 펼쳐져 있는 억새 군락지로 가기 위해선 여러 코스 중 하나를 선택하면 되는데, 그중 등룡폭포 경유코스가 완만해 오르기 쉽다.

등산로 초입부터 가을 정취가 흠뻑 풍기는 이 코스에는 지압로가 약 100m펼쳐져 있고 오른 편에는 계곡물이 흘러 산을 있는 그대로 느끼기 좋다.

한참을 길을 따라 오르다보면 약 5만 평 규모의 억새 군락지가 눈에 펼쳐진다. 이곳에는 잠시 쉬어갈 수 있는 팔각정, 철원과 포천을 내려다볼 수 있는 삼각봉 등 멋진 자연환경과 장소가 자리하고 있다.

주소 : 강원 철원군 갈말읍 명성산(*포천시와 맞물려 있음)


■ 가을철 여행 방역 수칙
가을철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지켜야 할 방역 수칙에 대해 안내합니다.

▲ 가족 단위(소규모)로 이동거리·일정 최소화하기
▲ 예방접종 및 진단검사를 실시하여 여행 전 검진하기
▲ 흐르는 물과 비누로 30초 이상 손씻기 등 방역수칙 철저하게 지키기
▲ 이동시 되도록 개인차량을 이용하되 불가피할 경우 방역수칙 철저히 지키기
▲ 장거리 및 단체 여행 자제하기
▲ 밀집지역 및 시설 이용 자제하기 (혼잡도 예측서비스 이용시 밀집도 파악 가능)
▲ 온라인 탐방, 체험, 공연 등 비대면 프로그램 및 체험존 권장
▲ 다른 사람과의 거리두기(2m) 지키기
▲ 되도록 휴게소는 들리지 않고 여행 시 다중이용시설 이용할 경우 최소한의 시간만 머무르기


 

태그

전체댓글 0

  • 3772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경기도 ‘억새 만끽’ 가을 여행지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