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7-02(토)

경기-강원, ‘정책협력회의 정례화’로 양도 협력사업 공동 추진한다

한탄강 지속 발전, 군사 규제 공동 대응, 동서 남북평화도로 연결, 양도 연계 철도노선 개설 등 공동 추진 협력사업 논의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2.02.26 20:54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경기도와 강원도가 24일 강원도청 대회의실에서 ‘경기도-강원도 정책협력회의’를 갖고 한탄강 지속 발전, 군사 규제 대응, 인프라 확충 등 접경지역 중심의 초광역 협력사업 추진에 속도를 내기 위해 손을 맞잡았다.

 

양도의 상호 공동 발전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열린 이번 정책협력회의에는 이한규 경기도 행정2부지사, 최복수 강원도 행정부지사, 경기연구원, 강원연구원, 관계 공무원 등이 참석했다.

 

이날 회의에서는 경기연구원과 강원연구원의 ‘경기도-강원도 초광역 협력사업에 대해 제안 발표’를 청취한 뒤 공동 제안 4건, 개별 제안 4건 총 8개 안건에 대해 협력방안을 논의했다.

 

특히 양도 접경지역 도민들이 오랜 세월 국가 안보를 위해 희생하며 각종 규제로 삶의 질 증진과 지역발전, 경제 활성화에 어려움을 겪어온 만큼, 공동 협력과 공동 대응이 필요하다는 데 공감했다.

 

2022. 2월사본 -AS8F36.jpg

 

먼저 공동 제안 안건으로 세계지질공원 재인증 등 한탄강의 지속 가능한 발전 기반을 구축하고, 정기 실무협의 구성 등을 통해 접경지 군사 규제 공동 대응 체계를 마련하는 데 함께 힘쓰자고 뜻을 모았다.

 

또한 ‘초광역권 동서 남북평화도로 연결 사업’ 시행을 위한 사업 타당성 공동 연구용역을 추진하고, 양도 연계 철도노선(용문~홍천 광역철도 등) 개설추진 등 지역발전 인프라를 확충하는 방안들도 공동 안건으로 논의됐다.

 

이 밖에 개별 제안으로 경기도는 비상대비 협의체 구성·대응, 중소기업 해외 판로개척 및 마케팅 공동협력을, 강원도는 광역관광특구 공동 지정, DMZ 평화지역 메타버스 플랫폼 구축 사업 등을 각각 제시했다.

 

공동 제안 사업에 대해서는 양 도가 협력하여 공동 추진하고 개별 제안한 사업은 상대 도의 의견을 충분히 수렴하여 공동 추진 가능 여부 등을 면밀하게 검토할 계획이다.

 

양 도는 이번 회의를 시작으로 부지사급 정책협력회의를 정례화하기로 했다. 올 하반기에는 경기도청에서 협력사업 추진사항 점검 및 신규사업 추가 발굴 등에 대해 논의하기로 합의했다.

 

이한규 행정2부지사는 “이번 정책협력회의를 계기로 양도 협력사업을 지속 추진·관리해 확실한 성과로 이어지도록 하자”라며 “아쉽게 다루지 못한 분야에 대해서도 향후 정례화된 회의를 통해 안건을 추가 발굴하고 공동 협력방안 등을 논의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69672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경기-강원, ‘정책협력회의 정례화’로 양도 협력사업 공동 추진한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