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7-02(토)

윤석열-안철수 후보 단일화로, 윤석열 후보 날개달고 비상

안철수 완주에 기대컸던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후보 한밤에 기습당해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2.03.03 10:40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3일 윤석영 국민의힘 후보와 안철수 국민의당 후보는 오전 8시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더 좋은 정권교체'를 위해 뜻을 모으기로 했다"고 밝혔다.


단일화-백브리핑.png

 

이들은 "반드시 정권교체를 이뤄, 오직 국민의 뜻에 따라, 대한민국의 변화와 혁신을 위한 대전환의 시대를 준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또 "오늘 단일화 선언으로 완벽한 정권교체가 실현될 것임을 추호도 믿어 의심치 않는다"며 "저희 두 사람은 원팀"이라며 "서로의 부족한 부분을 메꾸어주며 반드시 정권교체를 이루고, 상호보완적으로 성공한 정권을 만들겠다"고 했다.


이들은 공동선언문에서 "저희 두 사람이 함께 만들고자 하는 정부는 미래지향적이며 개혁적인 국민통합정부"라고 밝혔다.


이들은 "국민통합정부는 대통령이 혼자서 국정을 운영하는 정부가 아닐 것"이라며 "인수위원회와 공동정부 구성까지 함께 협의하며 역사와 국민 뜻에 부응하겠다"고 밝혔다.


안 후보는 "윤석열 후보를 지지하기로 했다"고 밝혔고, 윤 후보는 "안 후보의 뜻을 받아 반드시 승리해 함께 성공적인 국민통합정부를 반드시 만들고 성공시키겠다"고 했다.


이들은 "이번 단일화는 국민의, 국민에 의한, 국민을 위한 단일화"라며 "문재인 정권의 실정을 바로잡고 그 위에 공정과 상식, 과학기술중심국가 대한민국을 반드시 만들겠다"고 밝혔다.


윤 후보는 그간 단일화 협상이 난항을 겪었던 것에 대해 "안 후보가 그동안 제3지대에서의 소신 있는 정치활동을 지지해준 많은 분의 헌신과 감사에 대해 마음의 부담이 크지 않았나 생각된다"며 "합당을 통해 국민의힘의 가치와 철학이 더 확장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언급했다.


이날 야권 후보 단일화로 윤 후보와 국민의힘은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후보와의 박빙 흐름에서 탈피,  격차가 큰 우위로 올라설 모멘텀을 확실히 확보할 가능성이 커질 것으로 분석하고있다.


투표용지가 이미 인쇄된 상황에서 안철수 후보의 사퇴 내용은 투표소앞에 게제 된다는 점에서 실제 기표상에 어떻게 영향을 끼칠지에 대한, 그리고 이에 대한 보수와 진보의 결집형태에 대한 추정에 가각의 고충이 있을 것이다.


윤석열-이재명-심상정-심.png

윤석열-안철수 후보의 단일화에 따라 20대 대통령 선거는 윤석열-이재명 -심상정 후보의 각축전으로 집약된 가운데 윤석열 국민의힘 후보와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후보의 각축으로 좁혀졌다.

 

더불어 각 당은 자체 여론조사의 결과에 따라 급격한 희비를 경험하는 동시에 남은 기간동안에 선거전략의 대변혁이 예상된다.

태그

전체댓글 0

  • 40477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윤석열-안철수 후보 단일화로, 윤석열 후보 날개달고 비상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