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4-22(월)

BIAF 2023, 101개국, 3,015편의 출품작 중 33개국 81편 tjswjd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3.08.01 08:40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제25회 부천국제애니메이션페스티벌(BIAF2023)이 국제경쟁 단편 62편과 한국 단편 경쟁 22편 선정작을 발표했다.

부문별로는 국제경쟁 부문에서△단편 38편 △학생 13편 △TV&커미션드 11편 그리고 한국 단편 경쟁 22편이다. 


화제작으로 <목소리의 형태> 야마다 나오코 감독의 소중한 사람을 잃어버린 뒤에도 반복되는 일상과 그런 일상이 어떻게 새로워지는가 하는 것을 보여주는 <기억의 정원>, <은하철도 999> 린타로 감독의 신작으로 전설의 영화 감독을 소재로 한 <꿈 속의 지로키치> 등을 들 수 있다.


3대 국제영화제 관련 작품으로는 칸국제영화제 단편 황금종려상과 안시국제애니메이션영화제 대상을 동시에 수상한 <27>을 포함, 칸국제영화제 선정작 7편과, 베를린국제영화제 경쟁 및 베니스국제영화제 단편 대상 수상 감독의 최신작이 모두 포함되었다.


아카데미상 수상 감독들의 신작 또한 BIAF 단편 선정작에 포함되었다. <더 로스트 씽>으로 아카데미 단편 애니메이션상을 수상한 감독이자 넷플릭스 「러브, 데스+로봇」의 제작자, 앤드류 류히만 감독의 <새가 되고 싶어>, 학생 아카데미를 수상한 김한나 감독의 <이상하면 어때? 특이하면 어때?>가 있다.


디즈니 픽사 100주년을 맞이한 가운데, 디즈니 <인어공주>, <알라딘>, <모아나> 존 머스커 감독의 최신작 <나는 힙>, <주토피아> 프로듀서 브래드 사이먼슨 제작, 아담 레비 감독 <플러터>, <인사이드 아웃>, <엘리멘탈>의 픽사 애니메이터들이 만든 <리틀 티>, 그리고 <겨울왕국> 이현민 애니메이션 디렉터 및 디즈니 베테랑 애니메이터들이 참여한 <씩씩폭폭>도 주목할 만하다.


쟁쟁한 작품들과 함께, 국제경쟁에 오른 한국 작품으로는 정유미 감독의 <파도>, 여은아 감독의 <유령이 떠난 자리> 그리고 정해지 감독의 <길 건너에서 만나요> 3편 선정되었다. 또한 카카오 캐릭터인 <도도도 춘식이>, 방탄소년단(BTS)과 라인프렌즈가 함께 탄생시킨 캐릭터 BT21의 뮤직비디오 또한 TV&커미션드에 선정되었다.


한국 단편 경쟁은 22편으로 BIAF2022 단편애니메이션제작지원 작품 <남겨지는 장면들>과 한국영화아카데미에서 제작한 <하기 힘든 말> 등을 세계 최초로 공개한다.


BIAF2023 국제경쟁 단편과 한국 단편 경쟁 선정작 중 BIAF 국제경쟁 단편 대상 수상작은 아카데미 단편 애니메이션 출품 자격을 갖게 된다.

 

부천국제애니메이션영화제- BIAF2023-은 10월 20일(금)부터 24일(화)까지 열린다.

태그

전체댓글 0

  • 75459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BIAF 2023, 101개국, 3,015편의 출품작 중 33개국 81편 tjswjd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
작업수행시간 :: 0.2335090637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