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6-10(월)

윤단비-장해영 시의원, 국궁장(부천정)의 비산 화살 안전조치 주문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3.11.28 19:08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2023년도 부천시의회의 부천시 행정감사에서 부천종합운동장 궁도장(부천정)의 안전 관리가 도마위에 올랐다.

 

윤단비-장해영.png

 

부천정과 관련하여 장해영 의원(더불어민주당)은 부천시체육진흥과에 대한 질의에서, 윤단비 의원(더불어민주당. 성곡동)은 부천도시공사에 대한 질의에서 궁도장 넘어로 날아가는 화살에 대한 대책을 물었다.

 

두 의원의 질의에서 공통된 것은 궁도장 넘어 날아가는 화살의 수가 년간 200개를 훨씬 넘는다는 것으로 주변 산길을 다니는 산책객 들에게 심각한 위협이 될 개연성이 높다는 점이다.

 

특히 숙련자가 아닌 초급자들의 경우에는 이 화살들이 안전틀을 벗어 어느 방향으로 갈 지 모른다는 점으로 이 문제에 대한 심각한 검토와 처리와 예방을 주문하였다.

 

부천정의 비산 화살에 대한 위험성은 행감을 받는 신찬호 체육진흥과장과 원명희 부천도시공사 사장 모두 인식하고있고, 특히 원명희 도시공사 사장은 취임 초부터 이 문제에 대한 위험성을 인식하고 일부 사전 조치를 취했음이 밝혀졌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짧은 궁도장(145m)의 길이에 따른 안전거리(현재 2~3m) 확보를 위한 면적을 확충할 수 없음을 설명하며 안전펜스의 높이를 현재보다 더 높이 세우는 방안을 제시 하였으나 두 시의원은 그보다 한층 강화된 안전 조치를 요구핬다.

 

부천정은 지난해 행감에서 관리직원이 특정의 상표를 갖는 장비 구입을 강매하는 등의 비리로 해직된 후 도시공사 채육관련 직원들이 순환 근무하여 왔으며 금년에 새로운 직원을 채용하여 근무 중이나 이 직원의 휴일 중에도 사대는 계속 운영 됨에 따라 이에 대한 관리를 지적 받아왔다. 

 

 

태그

전체댓글 0

  • 89635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윤단비-장해영 시의원, 국궁장(부천정)의 비산 화살 안전조치 주문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
작업수행시간 :: 0.262370109558